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종합
홍정남·홍정호 선수 제주중앙고 축구부 후원금 쾌척형제 선수로 유명…후배 선수들에 "함께 운동하자" 약속
강승남 기자
입력 2017-11-24 (금) 14:12:30 | 승인 2017-11-24 (금) 15:03:15 | 최종수정 2017-11-26 (금) 18:23:17
제주중앙고 출신 형제 프로축구선수 홍정남(뒷줄 왼쪽 세 번째)․홍정호(뒷줄 왼쪽 네 번째) 선수 24일 모교를 방문, 축구부 발전후원금을 전달하고 스승 김준오 교사(뒷줄 왼쪽 다섯 번째)와 후배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주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한 현직 프로축구 형제가 후배들을 위해 후원금을 쾌척했다.

제주중앙고등학교(교장 채칠성) 출신 홍정남(전북 현대)과 홍정호(중국 장쑤 쑤닝) 형제는 24일 제주중앙고를 방문, 축구부 발전후원금을 전달했다.

올 시즌 K 리그 우승팀 주전 골키퍼로 활약한 홍정남은 2007년, 국가대표 중앙수비로 활약했던 홍정남은 2008년 제주중앙고를 졸업한 '오리지널' 제주출신 형제다.

홍정남은 고교 졸업과 동시에 전북 현대 모터스에 입단했다. 2017 K리그 클래식에서 30게임에 출전, 77회의 선방으로 우승에 기여했다. 

홍정호는 조선대학교 재학 중 제주유나이티드에 입단한 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에서 활약하다가 2015년 소속 중국 장쑤 쑤닝에 이적했다.

이들 형제는 "운동을 하는 게 어렵고 힘들 수 있지만 참고 견디면서 열심히 한다면 반드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방학 중 기회가 된다면 같이 운동을 하면서 프로무대에서 배운 경험과 기술을 전수해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