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행정
서귀포시 감귤박물관에 국내유일 감귤테마카페 '꿈나다' 개장
김지석 기자
입력 2017-11-29 (수) 15:17:01 | 승인 2017-11-29 (수) 15:19:15 | 최종수정 2017-11-29 (수) 15:19:04
서귀포시 감귤박물관에 감귤특화카페 '꿈나다'가 오는 12월 2일 감귤박물관 2층 야외전망대에서 개장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

서귀포시 감귤박물관에 감귤을 테마로 한 감귤특화카페가 문을 연다.

감귤특화카페 '꿈나다'는 오는 12월 2일 감귤박물관 2층 야외전망대에서 개장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 

카페 이름은 지난 9월 공무원 380여명의 설문조사를 통해 '꿈나다'로 정했으며, 운영은 주중과 주말 각 2명씩 커피전문가(바리스타)를 채용, 관람객에게 음료와 디저트를 제공한다.  

카페에서 판매되는 음료는 감귤특화음료와 커피이며, 디저트 역시 감귤관련 쿠키, 머핀을 비롯한 특색 있는 메뉴를 선보인다. 

가격은 공영관광지의 특성에 맞게 전 메뉴가 2500원에서 3500원으로 저렴하다.

특히 12월 2일부터는 카페이용권과 감귤박물관 입장권 묶음 쿠폰을 네이버, 쿠팡, 티몬, 위메프 등 인터넷에서 판매한다.

또 아이돌 걸그룹인 '베리굿'을 쿠폰 모델로 선정, 화보촬영을 마쳤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최근 박물관은 전시, 교육이라는 본연의 목적과 함께 흥미, 재미, 체험, 먹거리 등 부수적인 기능들도 중요시되고 있다"며 "감귤박물관의 활력과 주민들의 휴식을 함께 얻을 수 있는 감귤테마 카페를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