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바른정당 제주도당 "해상운송비 무산…대중앙 설득에 최선을" 촉구
이소진 기자
입력 2017-12-07 (목) 11:04:24 | 승인 2017-12-07 (목) 11:05:18 | 최종수정 2017-12-07 (목) 19:48:26

속보=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인 제주산 농산물 해상운송비 국비 지원이 무산돼 농가 부담이 가중되고 있다는 지적(본보 2017년 12월 7일 1면)이 일고 있는 가운데 대중앙 설득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바른정당 제주도당은 7일 논평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이 기재부의 지역형평성 논리에 가로막힌 현실에 농가들은 분노하고 있다"며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 3인의 국회의원들은 책임감을 갖고 대통령 공약이 공염불이 되지 않도록 대중앙 설득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3인의 제주지역 민주당 국회의원은 지역예산 증액에 기여했다고 자화자찬을 할 때가 아니"라며 "37억원에 불과한 농산물 해상운송비 제주지역 대선공약 하나도 지키지 못하면서, 제주를 분권 모델로 만들겠다는 문재인 정부의 의지가 립 서비스에 불과한 것 아닌지 의심스럽다"고 꼬집었다. 이소진 기자

이소진 기자  lllrayoung@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소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