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사회
제천 스포츠센터 사망자 29명 중 28명 신원 확인
제민일보
입력 2017-12-22 (금) 10:57:26 | 승인 2017-12-22 (금) 11:01:44 | 최종수정 2017-12-24 (금) 12:45:07

여자 23명 남자 6명…남성 1명만 신원 확인 안 돼
경찰·소방당국 등 오전 9시 30분 합동 감식 나서 

지난 21일 충북 제천시 하소동 스포츠센터 '두손스포리움'에서 발생한 대형 화재로 모두 29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22일 오전 5시 현재 여자 23명, 남자 6명 등 모두 29명이 희생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밤새 남자 1명을 제외한 사망자 28명의 신원이 모두 확인됐다.

지난 21일 밤 10시께 훼손된 시신 일부가 1층 현관에서 추가 발견돼 사망자 수가 30명으로 발표되기도 했다.

소방본부는 그러나 "추가 발견된 시신 일부가 새로 수습된 시신인지, 이미 수습된 시신의 일부인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며 "이번 화재로 인한 공식적인 사망자 수는 29명"이라고 정정해 발표한 바 있다.

사망자 시신은 제일장례식장, 명지병원, 제천서울병원, 세종장례식장, 보궁장례식장에 분산 안치돼 있다.

부상자도 29명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확한 화재 원인은 확인되지 않은 가운데 경찰, 국과수, 소방당국이 이날 오전 9시 30분 사고 현장 합동 감식에 나선다.

제천소방서는 앞서 이날 오전 6시 현장에서 화재 관련 브리핑을 한다. 이근규 제천시장의 브리핑은 오전 10시로 예정돼 있다.

이번 참사의 신속한 수습을 위한 '범정부 현장대응 지원단'이 제천시청에 설치돼 운영 중이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