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무공침
[무공침] 폭설에 행정 '허둥지둥'
김지석 기자
입력 2018-01-11 (목) 16:36:41 | 승인 2018-01-11 (목) 16:37:27 | 최종수정 2018-01-11 (목) 16:37:15

○…최근 최남단 서귀포시 지역에 폭설이 쏟아진 가운데 행정당국이 허둥지둥하는 모습으로 제설 작업 시기를 놓쳐 원성.

지난 10일과 11일 출퇴근 시간에 폭설이 내렸지만 도로 제설작업이 늦어지는 바람에 시내 곳곳의 교통이 마비, 시민들이 눈 속에 갇히는 사태가 속출.

시민들은 "폭설이 예보됐지만 제설 작업 등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비상상황 시스템이 제대로 운영되지 않았다"며 "평소 눈이 많이 내리지 않다 보니 행정당국의 제설 대비 태세가 엉망인 것 같다"고 성토.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