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WeLove 칭찬×사랑÷행복+
부자(父子) 아너소사이어티 나눔실천 귀감
한 권 기자
입력 2018-02-06 (화) 15:30:09 | 승인 2018-02-06 (화) 15:32:34 | 최종수정 2018-02-07 (화) 08:09:36

고순현·경준씨 공동모금회 나눔리더 가입

도내 첫 부자(父子) 아너 소사이어티의 꾸준한 나눔 실천이 귀감이 되고 있다.

6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따르면 고순현 제일법인 대표이사(71)와 고경준 제일농장 대표(41)는 5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고승화) 사무실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 1년내 100만원 이상 일시 기부를 약정하는 나눔리더(40호, 41호)에 가입했다.

앞서 이들 부자는 2016년 5월 제주에서 처음으로 부자 아너 소사이어티(50·51호)에 이름을 올렸다.

또 2011년부터 매월 어려운 학생들을 후원하는 것 외에 연말연시 이웃돕기 성금 기탁, 재일제주인 1세대 돕기, 장애인 지원 등 수년째 나눔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아버지 고씨는 "아들과 함께 지역사회에 조금이나마 희망을 전할 수 있어 행복하다"고 말했다.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