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제주도, 감귤원 1/2 간벌 본격 추진…올해 400㏊ 목표
이소진 기자
입력 2018-02-13 (화) 18:08:31 | 승인 2018-02-13 (화) 18:12:58 | 최종수정 2018-02-13 (화) 18:09:04

제주특별자치도는 13일 오전 서귀포시 남원읍 김동현 농가에서 고품질 감귤 생산을 위한 2018년 밀식 감귤원 1/2 간벌 발대식을 열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날 원희룡 도지사를 비롯해 고병기 농협제주지역본부장, 김종석 위미농협조합장, 정선태 도 농업인단체협의회장 등 행정기관 관계자, 농협임직원 및 조합원, 농업인 단체 등 100여명이 참석해 간벌실천 결의문을 채택했다.

도는 올해 간벌 목표를 제주시 160㏊, 서귀포시 240㏊ 등 총 400㏊로 정했다. 이를 위해 간벌작업단 구성·운영, 파쇄기 지원 등을 적극 지원하고 원지정비사업, 토양피복(타이벡) 지원 사업, 하우스 시설 사업 지원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광센서 선별을 통한 당도 중심의 선별과 감귤 산지 전자 경매 확대 등의 차별화 전략을 실시해 소비 확대를 유도하는 감귤가격 안정화 정책을 펼칠 방침이다. 이소진 기자

이소진 기자  lllrayoung@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소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