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6·13 지방선거
제주도지사 예비후보 지방선거 안테나(22일)
고영진 기자
입력 2018-03-22 (목) 15:35:49 | 승인 2018-03-22 (목) 15:37:46 | 최종수정 2018-03-22 (목) 17:26:35

 

"관광영향평제제도 추진하겠다"
김우남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김우남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는 22일 정책시리즈 보도자료를 내고 "도민 우선 관광정책 전환 위한 '관광영향평가제'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인구 30만의 몰디브의 경우 관광객의 증가로 물 부족, 쓰레기 문제 발생, 개발이익 독점 등으로 주민이 빈곤층으로 전락한 사례를 반면교사 삼아야 할 때"라며 "관광영향평가제는 관광정책을 수립하는 과정에서 정책으로 인한 주민과의 관계 및 영향 등을 평가해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지하수 보존 위한 지속 가능한 정책 펼치겠다"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도지사 예비후보는 22일 정책릴레이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 지하수를 보존하기 위해 자연에 거스르지 않는 지속 가능한 삶의 방식으로 접근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 예비후보는 '물'은 우리 일상 삶에서 매우 흔하지만 동시에 한없이 귀하고 소중한 존재"라며"먹는 물 수질검사를 강화하는 내용의 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어승생 수원지 수질 개선을 위한 오존 및 활성탄처리 시설 도입 등 정수처리시설 현대화 사업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금수산장 사업 결정 유보해 차기 도정으로 넘겨야" 
박희수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박희수 더불어민주당 도지사 예비후보는 22일 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신화련 금수산장 사업을 차기 도지사가 원점에서 재검토할 수 있도록 결정을 유보할 것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지난 도정이 도민들의 의견과 의회의 공식제안을 묵살하고 건축허가를 내어준 노형동 드림타워에 대한 전직 도지사의 행태는 역사적인 비난과 심판을 면치 못하고 있다"며 "현 도정이 중산간 대규모 개발 반대에 대한 신념을 믿고 싶다"고 전했다.


 

"취약계층, 초미세먼지에서 보호하겠다"
김방훈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김방훈 자유한국당 도지사 예비후보는 22일 보도자료를 내고 "어린이집과 노인요양시설 등 취약계층, 초미세먼지에서 보호하겠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는 "중국발 미세먼지 등 외부적인 요인과 자동차의 급증으로 인해 제주시내권은 공기의 질이 급격하게 나빠지고 있다"며 "특히 제주도에 있는 어린이집과 노인요양시설 등 취약계층이 생활하는 공간의 지표는 심각하다"고 진단했다.
이어 "공기정화장치의 설치에 지원을 최대한 확대해서 이를 해결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제주 난개발 마피아 JDC 해체하자"
고은영 녹색당 예비후보 


○…고은영 제주녹색당 제주도지사 예비후보는 22일 오전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인근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녹색당의 JDC 분석 1차 보고서를 발표했다.

고 예비후보는 "JDC는 난개발을 부추겨 제주땅을 팔아먹고, 그 이익과 면세점 수익으로 본인들의 지속만을 꾀하는 제주의 '난개발 마피아'다"라며 "국제자유도시 특별법에 대한 평가없이 제주의 새로운 미래 비전은 무의미하다. 국제자유도시 특별법 폐기 즉, JDC는 해체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당·가나다순>

고영진 기자  kyj@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