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6·13 지방선거
"부동산 투기 의혹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
윤주형 기자
입력 2018-03-26 (월) 15:06:13 | 승인 2018-03-26 (월) 15:15:46 | 최종수정 2018-03-26 (월) 15:07:53

문대림 더민주 예비후보 선거캠프 입장 자료 통해 법적 대응 밝혀 
"아니면 말고 식 의혹 제기 정치적 이득 취하려는 공세 중단" 요구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도지사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대변인이 26일 보도자료를 내고 고유기 더불어민주당 김우남 도지사 예비후보 대변인이 제기한 의혹이 사실과 다르다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도지사 예비후보 선거캠프가 문 예비후보의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닌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라고 해명했다. 

문대림 더불어민주당 도지사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대변인은 26일 오후 보도자료를 내고 "김우남 더불어민주당 도지사 예비후보 대변인 고유기씨가 기자회견을 통해 제기한 문대림 예비후보에 대한 터무니없는 부동산 투기 의혹에 심히 유감을 표한다"며 "고 씨가 제기한 부동산 의혹들에 대해 불법이나 탈법 등 법을 어긴 사실이 없으며, 이는 명백한 음해이고 고의적이며, 악의적인 해석으로 더 이상 인내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고씨가 제기한 쪼개기 개발은 토지대장이나 등기부등본에 대한 무지와 악의적 발상에서 오는 것"이라며 "그리고 문 예비후보와 송악산 간 직무 관련성을 강조하려면 최소한 문 예비후보가 심의위원회에 참석했었는지 회의록이라도 확인해 봐야 하는데 그렇지 않고 한 것은 허위사실 유포에 해당된다"고 주장했다. 

문 예비후보 선거사무소는 "문대림 예비후보의 2007년 8월, 10월 토지매입은 유원지 해제가 검토됐던 시점이라고 하는데, 유원지 해제는 이미 2007년 4월 19일 제주광역도시계획 지방의회 청취과정에서 논의가 이뤄졌던 사안"이라며 "당시 문 예비후보는 행정자치위원회 소속으로,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주장은 명백한 허위사실"이라고 덧붙였다. 

또 "2006년, 2010년 지방선거에서 송악산 개발을 공약으로 제시하면서 토지를 매입한 것에 대해 투기 의혹을 제기했다"며 "유원지가 해제된 상황에서 해양관광벨트나 해양문화관광 명소 공약을 이행하기 위해서는 기존 유원지의 축소를 막고, 조성계획을 변경했어야 했지만 공약 이행을 위해서는 유원지 해제를 막아야 하는 당시 문대림 예비후보의 입장과 정면으로 대치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씨는 '유리의 성'에 대해 수차례에 걸쳐 '아니면 말고 식' 의혹만 제기하면서 흠집 내기에 혈안이 됐다"며 "고씨를 검찰에 고발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또 "의혹 제기라는 이름으로 문 예비후보 이미지를 깎아내려 정치적 이득을 취하려는 정치공세를 그만두길 촉구한다"고 요구했다.

윤주형 기자  21jemin@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주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김삿갓 2018-03-26 21:54:53

    등기부등본을 살펴보니 착오가 있는 것 같은데...

    상모리 279-1 번지는 경매진행되는 것을 취하된 다음 문외 2인이 1/3지분씩 일반매매로
    취득한 것이고, 원번지 275번지,279-1 등기부 등본을 살펴보면 알 수 있지만 고의적 쪼개기
    방법은 이용되지 않았다.

    고 대변인은 원번지를 3인이 1/2지분 매수하여 제3자의 남은지분 1/2지분 소유자와 공유물 분할을 하여
    서로 교환한 것을 쪼개기로 착오를 일으킨 것 같다.

    등기부등본을 발급하고 년월일로 분할과 소유권이전을 분류하면 확연히 구분될 것이다.

    고대변인은   삭제

    • 제주의평화 2018-03-26 19:29:09

      꼭 진실을 밝혀주세요.

      민주당경선에서는 반드시 검증된 후보로 나와주세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