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종합
국내·외 최정상급 셰프들, 제주의 맛과 멋에 빠지다
한지형 기자
입력 2018-03-28 (수) 10:08:36 | 승인 2018-03-28 (수) 10:15:00 | 최종수정 2018-03-28 (수) 17:25:24

2018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 개최

국내·외 최정산 셰프들이 모여 제주의 청정 식재료를 활용해 최고의 요리를 선보이는 미식의 향연이 펼쳐진다.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오는 오는 5월 10일부터 19일까지 '2018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Jeju Food&Wine Festival, JFWF)'을 제주도 일원 개최한다고 28일 밝혔다.

제주관광공사와 제주한라대학교(총장 김성훈), ㈔코리아푸드앤와인페스티벌(이사장 정문선)이 공동 주관하고, 제주특별자치도가 후원하는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은 제주산 농·수·축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한편 도내 조리학과 대학생들과의 협업을 통해 미래 셰프 인재 양성을 목적으로 기획된 문화행사다.

올해 행사에는 미쉐린 2스타 선정 및 프랑스 미식평론지 고미요(Gault et Millau)에서 올해의 셰프상(2017년)을 받은 올리비에샤뇽(Olivier Chaignon)와 현재 이탈리아에서 촉망받고 있는 미쉐린 1스타의 리카르도아고스티니(Riccardo Agostini) 등 국내·외 최정상급 스타 셰프 23명이 재능기부 형태로 참여해 눈길을 모으고 있다.

본 행사는 △5월 17일 제주한라대학교에서 진행되는 마스터셰프 8인의 요리 시연 프로그램 △5월 18일 메종글래드 제주의 야외 정원에서 셰프 14인이 선보이는 가든디너 △5월 19일 스타셰프 5인이 참여하는 정찬 갈라디너 등으로 진행된다.

또 3일간의 본행사에 앞서 5월 16일에는 국내·외 셰프들이 제주전통시장과 해녀문화체험 등 미식관광지로서 제주를 체험하고 이해하는 시간도 진행될 예정이다. 

또 5월 17일에는 학생 셰프들이 초청 셰프들과 청중들 앞에서 요리 경연을 하는 주니어셰프 콘테스트와 지난해 운영됐던 제주향토음식 무료시식회를 확대한 '제주고메마켓'도 진행된다.

그랜드키친, 가든디너, 갈라디너 티켓은 4월 1일부터 탐나오(www.tamnao.com)에서 구매가능하며, 4월 20일까지 사전 구매 시 20% 할인된 가격에 티켓을 구매할 수 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 개최를 통해 제주의 음식문화관광을 더욱 활성화시켜 질적 성장을 도모할 예정"이며, "제주산 청정 식재료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도내 관련 업계 인력양성 등 음식문화를 통한 제주관광 및 지역 상권이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 공식 홈페이지(www.jejufoodandwinefestival.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지형 기자

 

한지형 기자  my-yoshi@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