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종교
프란치스코 교황 "제주 4·3 70주년 치유·화해 기회 되길"첫 위로메시지…2일 강우일 주교 대신 공개해
고 미 기자
입력 2018-04-02 (월) 10:13:56 | 승인 2018-04-02 (월) 10:14:32 | 최종수정 2018-04-02 (월) 19:59:44
천주교 제주교구장 강우일 주교가 2일 오전 제주시 중앙성당 제주교구청에서 제주 4·3 70주년 기념행사에 부치는 프란치스코 교황의 메시지를 전했다.김용현 기자.

프란치스코 교황은 제주 4·3 70주년을 맞아 “이번 추념식이 희생자를 위로하고 치유와 화해를 증진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천주교 제주교구 4·3 70주년 특별위원회(위원장 문창우 비오 주교)는 2일 제주가톨릭회관 2층 대강당에서 이들 내용을 담은 ‘프란치스코 교황의 4·3 위로 메시지’를 전달했다.

교황의 공식적인 메시지를 전달하는 교황청 국무원 총리 피에트로 파롤린 추기경은 “교황은 오는 3일 제주에서 열리는 제주 4·3 70주년 추념식에 대해서 잘 알고 있으며 이 추념식에 모일 모든 분들에게 따뜻한 인사말을 보낸다”고 밝혔다.

이어 “교황은 이번 추념을 계기로 모든 사람의 마음 안에 치유와 화해의 정신이 뿌리 내리기를 기원한다”며 “깊은 형제애의 연대와 항구한 평화의 기초 위에 새로운 세상을 만들기 위해 모든 사람이 투신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고 있다”고 덧붙였다.

천주교 제주교구장 강우일 주교가 2일 오전 제주시 중앙성당 제주교구청에서 제주 4·3 70주년 기념행사에 부치는 프란치스코 교황의 메시지를 전했다. 김용현 기자

이날 교황의 메시지를 전한 강우일 주교는 “2014년 8월 교황 방한 때 한국 현대사, 특히 제주 4·3과 관련해 상세히 말씀드렸다”며 “이 메시지가 제주 4·3을 전 세계에 알리는 기화가 되는 것은 물론 제주 도민에겐 큰 위로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의 4·3 위로 메시지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과 제주에서 동시에 선포됐다.

제주4.3희생자유족회는 앞서 지난 1월8일 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에 4·3 70주년에 맞춘 교황의 위로 메시지를 제안했다. 천주교 제주교구 4·3 70주년 특별위원회도 유족들의 뜻을 수용, 주한 교황청 대사관을 통해 교황에게 청원 편지를 보냈었다.

고 미 기자  popmee@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 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