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관광/항공
제주관광 시장 다변화 꾀한다
한지형 기자
입력 2018-04-24 (화) 17:52:16 | 승인 2018-04-24 (화) 17:52:34 | 최종수정 2018-04-24 (화) 17:55:21
박홍배 제주관광공사 사장(왼쪽)과 앤서니 라우 홍콩관광청 청장(오른쪽)이 23일 홍콩 현지에서 홍콩을 경유하는 제주관광 상품 개발에 대해 논의했다

제주관광의 시장 다변화를 위한 국제적 협업이 강화된다.

제주관광공사(JTO)는 23일 홍콩 현지에서 앤서니 라우 홍콩 관광청 청장을 만나 홍콩을 경유하는 제주관광 상품 개발에 대해 논의했다고 24일 밝혔다.

JTO와 홍콩 관광청은 우선 필리핀과 인도네시아, 인도 등 무사증 제도를 통해 제주로 여행올 수 있는 국가들을 선정해 제주와 홍콩을 경유하는 상품을 함께 개발키로 했다.

또 일주일에 8편에 불과한 '제주-홍콩' 항공편을 늘리기 위해 캐세이퍼시픽과 홍콩익스프레스 관계자들을 만나 증편을 요청하는 한편 관련 공동 프로모션도 제안했다.

일본 관광청과의 협업도 추진된다.

JTO는 지난 16일 일본 관광청 델리지사를 방문해 복수 목적지를 선호하는 인도 관광객을 대상으로 인지도 제고 사업을 공동 추진키로 의견을 모았다.

JTO는 관계자는 "시장 다변화를 공격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주변 국가들과의 협업을 강화키로 했다"며 "경쟁이 아닌 공동의 노력을 통해 다양한 국적의 관광객들을 제주로 유치하겠다"고 말했다. 한지형 기자


한지형 기자  my-yoshi@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