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관광/항공
호텔신라 '맛있는 제주만들기' 20호점 재개장
한지형 기자
입력 2018-05-08 (화) 11:36:21 | 승인 2018-05-08 (화) 11:38:36 | 최종수정 2018-05-08 (화) 11:38:36

호텔신라는 제주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상생 프로젝트 '맛있는 제주만들기'가 1호점을 재개장한지 4년 3개월만에 20호점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맛있는 제주만들기 20호점으로 선정된 제주시 동광로 소재 '시니어손맛아리랑'은 △메뉴 조리법 △손님 응대 서비스 컨설팅 △노후 시설물 전면교체 등의 지원을 받게 된다.

호텔신라는 권정림(77세), 박납순(73세), 김연순(72세), 고기선(69세) 등 어르신 4명이 함께 운영하는 곳이기 때문에 그 의미를 살려 '어버이날(8일)'을 재개장 날로 정했다.

특히 어버이날을 기념해 맛있는 제주만들기 1호점부터 19호점까지의 영업주들도 모여 '시니어손맛 아리랑' 영업주들에게 직접 카네이션을 달아드리며 20호점의 재개장을 함께 축하했다.

재개장식 이후에는 지역내 혼자사는 노인들을 초청해 식사를 제공하며 어버이날의 의미를 다졌다. 

영업주 중 최고령자인 권정림 씨는 "우리가 나이가 많아 배우는 속도가 더뎌서 걱정이 많았는데 싫은 내색 없이 매번 열정적으로 가르쳐준 호텔신라 관계자들과 영업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이 자리에 함께 와주신 맛있는 제주만들기 업주분들에게 정말 감사하다"며 "어머니의 손맛을 담아 제주시 대표 건강식당으로 만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호텔신라 관계자는 "매일 먼 길을 오가며 열정적으로 공부하시는 어르신들을 보며 배움에는 나이가 없다는 말을 느꼈다"며 "20호점은 어버이날에 개장해 더욱 의미가 있으며 어르신들의 행복하고 건강한 노후를 돕는 데 맛있는 제주만들기가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매우 뜻깊다"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한지형 기자


한지형 기자  my-yoshi@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지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