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6.13 지방선거 도의원(서귀포시)
이경용 후보 “주민 섬김의 생활정치 완성 참된 일꾼 될 것”
김지석 기자
입력 2018-06-12 (화) 15:54:41 | 승인 2018-06-12 (화) 15:56:13 | 최종수정 2018-06-12 (화) 15:56:13

제주도의원 서홍동·대륜동선거구 무소속 이경용 후보는 지난 11일 집중 유세를 열고 “주민주도형 정책으로 주민들의 갈증을 해소하고 주민 섬김의 생활정치를 완성해 나가는 참된 일꾼이 되겠다”며 압도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이경용 후보는 이날 오후 6시 서홍마트 삼거리에서 유세를 열고 “지역 여기 저기 복지사각지대에 방치되고 있는 취약계층과 사회적 약자 등 소외된 우리의 이웃을 적극적으로 찾아내 실질적이고 현실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소외계층보호를 한층 더 강화해 나가겠다”며 “장애인 인권보장과 장애인관련 예산을 확충해 나가는 한편 사회복지시설 예산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서귀포시 우회도로 조성과 장기미집행도로 조기 집행 등을 통해 도심 교통체증을 해소해 나가겠다”며 “주정차단속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민관협의체 구성을 통해 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하는 등 일방적인 교통행정이 아니라 민관협의에 의한 교통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감귤경쟁력 강화를 위한 보조율 인상, 하우스 개보수 시설에 대해 FTA 시설자금 지원 촉구, 해상물류운송비 지원 등을 추진하겠다”며 “영세농, 고령농, 여성농 등에 대한 지원을 위해 제도를 개선하고, 청년농업인 육성하고 지원하는 조례를 만들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1차 생산, 2차 제조, 3차 서비스 판매를 각 모두 융합한 6차 산업을 육성해 제주도 농민과 어민들이 미래에 먹고 살길을 찾겠다”며 “농민과 서민들이 살맛나는 서귀포시 건설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초심을 잃지 않는 일꾼, 정직하고 성실한 바른 일꾼, 늘 주민여러분 곁에서 가려운 곳을 긁어주고, 불편한 것을 해소해 드리는 참 일꾼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