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6.13 지방선거 도의원(서귀포시)
강충룡 “웃음과 희망이 가득한 송산, 효돈, 영천을 위해 일하고 싶다”
김지석 기자
입력 2018-06-12 (화) 15:59:56 | 승인 2018-06-12 (화) 16:00:19 | 최종수정 2018-06-12 (화) 16:44:01

제주도의원 송산동·효돈동·영천동선거구 바른미래당 강충룡 후보는 12일 “오만하며 지역주민들 위에서 군림하려는 후보는 우리 지역의 일꾼으로 적합하지 않다”며 “주민 여러분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우리 지역의 밝은 미래를 위해 저의 모든 것 다 바치겠다”고 강조했다.

강 후보는 “그동안 4년의 긴 시간 정말 많은 것을 배우고 공부하며 늘 지역주민들의 고충과 애환을 같이 해왔다”며 “분골쇄신의 고통의 성찰과 사즉생의 각오로 여러분들의 심부름꾼이 되고자, 일꾼이 되고자 쉼 없이 달려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더욱 낮은 자세로 지역주민들을 잘 섬기며 준엄한 명령 잘 받들겠다”며 “침체 된 지역경제를 살리고 감귤 등 1차 산업의 부흥을 이끌어내 활력이 넘치고 행복과 희망이 가득한 송산, 효돈, 영천을 반드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