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6.13 지방선거 종합
“소중한 한 표 행사하러 왔어요”
김지석 기자
입력 2018-06-13 (수) 11:54:52 | 승인 2018-06-13 (수) 12:00:42 | 최종수정 2018-06-14 (수) 01:45:18
6·13 지방선거 투표가 13일 오전 6시부터 시작된 가운데 국토최남단 마라리 송재영 노인회장이 배를 타고 뭍으로 나와 대정여고 체육관(제8투표소)에서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제7회 지방선거 투표일인 13일 전국 각지에서 지역 일꾼을 뽑기 위한 투표행렬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국토최남단 마라도 주민들이 배를 타고 뭍으로 나와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다. 

마라도에서 송악산 선착장으로 출발하는 첫 배를 탄 송재영 마라리노인회장 등 주민 5명은 이날 오전 10시25분께 송악산 선착장에 내렸다.

송재영 노인회장 등은 주민의 차량을 함께 타고 투표소가 있는 대정여고 체육관(제8투표소)으로 이동해 한 표를 행사했다.

송재영 노인회장은 “아침부터 배를 타고 이동해야 하는 등 조금은 힘들지만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기 위해 노인회 회원들과 함께 투표하러 왔다”고 말했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