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제주시
제주시 연안항 상반기 물동량 전년보다 감소
윤주형 기자
입력 2018-07-03 (화) 14:05:19 | 승인 2018-07-03 (화) 14:07:47 | 최종수정 2018-07-03 (화) 18:59:28

올해 139만t으로 전년 동기 150만t보다 7%가량 줄어

제주시 지역 연안항의 상반기 물동량이 전년보다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시에 따르면 한림항 등 연안항의 올해 상반기 물동량은 모두 139만7000t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150만2000t보다 10만5000t(7%) 가량 줄었다.

올해 상반기 항만별 물동량 처리실태를 보면 한림항 60만7000t, 애월항 79만t이다.

입항화물은 한림항 43만4000t, 애월항 69만8000t이고, 출항화물은 한림항 17만3000t, 애월항 9만2000t 등이다.

이처럼 올해 상반기 제주시 지역 연안항 물동량이 줄어든 것은 건설경기가 주춤거리며 시멘트와 모래가 전년보다 각각 26%, 23% 줄어들었기 때문으로 시는 분석하고 있다.

다만 전년보다 비료는 23%, 사료는 3%, 유류는 5%, 농산물은 5%씩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는 애월항 2단계 개발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잡화부두가 추가되면서 하반기 물동량은 늘어날 것으로 예측하는 한편 화물선 접안 및 하역에 따른 불편 해소 등을 위해 사전 선석사용 신고체계를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윤주형 기자  21jemin@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주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