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사회공헌활동으로 만성정신장애인 자아존중감 향상"
양경익 기자
입력 2018-07-08 (일) 14:19:21 | 승인 2018-07-08 (일) 14:20:16 | 최종수정 2018-07-08 (일) 14:20:08

제주렌트카(주),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1260만 5000원 기탁

제주렌트카(주)(대표이사 한미경)는 5일 제주시 월평동 무지개마을에서 만성정신장애인을 위한 프로그램 사업에 사용해 달라며 성금 1260만 5000원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고승화)에 기탁했다.

이날 성금은 제주렌트카(주)가 지난 2014년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협약을 맺고 직원 급여의 1%를 적립해 기부하는 '착한일터 캠페인'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번 만성정신장애인을 위한 프로그램은 시설이 아닌 외부의 여러 사람들과 어우러져 소통하는 기회를 갖게 해 정신장애인이 지역사회 공동체의 일원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한미경 대표이사는 "사회에서 소외감을 느낄 수 있는 정신장애인 분들이 프로그램을 통해 개인의 능력을 강화시키고 사회복귀의 두려움을 극복하는 계기가 됐으면 하는 바람으로 기부금을 전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렌트카(주)는 고객으로부터 받은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나눔 Factory'를 기획해 임직원과 해외아동 1:1자매결연, 아프리카 및 동남아지역 식수개선사업 후원 등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양경익 기자

양경익 기자  yki@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경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