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제주경마 변용호 조교사, 현역 3번째 1100승 달성
김대생 기자
입력 2018-07-17 (화) 10:12:18 | 승인 2018-07-17 (화) 10:13:35 | 최종수정 2018-07-17 (화) 10:13:35

제주경마 변용호 조교사(53)가 역대 3번째로 1100승을 달성했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윤각현)는 제주경마 소속 변용호 조교사가 데뷔 24년 만에 현역 1100승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앞서 1100승 달성은 제주경마의 김한철 조교사(1237승)와 김영래 조교사(1323)가 유일하다. 

변용호 조교사는 지난 14일 제주경마 2경주에 출전한 '승일교'의 멋진 역전우승으로 역사적인 1100번째 우승을 신고했다. '승일교'는 경기 초반 중위권을 유지하다 결승점 200m를 남기고 폭발적인 뒷심을 발휘, '힘찬꿈'과 '신흥공주'를 따돌리고 변용호 조교사에게 1100승을 선물했다. 

변용호 조교사는 7월 현재 통산 전적 1만806경기에 나서 1100승 승률 10.2%를 기록하고 있으며 제주도지사배, 한국마사회장배, 제주마주협회장배 등 다수의 대상경주의 우승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