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관광/항공
제주항공 여승무원에 항공기 밖에서도 낮은 굽 허용
고영진 기자
입력 2018-07-19 (목) 15:43:07 | 승인 2018-07-19 (목) 15:45:28 | 최종수정 2018-07-19 (목) 15:45:28

제주항공은 굽이 낮은 구두를 언제든 자유롭게 신을 수 있도록 복장 규정을 완화했다고 19일 밝혔다.

제주항공은 승무원들에게 유니폼과 함께 구두도 지급하고 있다. 승무원은 규정된 구두만 신어야 한다.

여승무원에게는 기내에서 서비스할 때 신는 기내화(굽 3㎝)와 항공기 밖에서 신는 램프화(굽 5∼7㎝) 등 2종류가 지급된다.

기내에서는 서비스 과정에서 승무원이 넘어져 다치거나 비상상황에서 구두 굽으로 인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굽이 낮은 기내화를 착용해야 한다.

지금까지 시내·공항 등 항공기 밖에서는 상대적으로 굽이 높은 램프화를 신어야 했지만, 이번 복장 규정 개정으로 시내에서도 굽이 낮은 기내화 착용이 허용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발과 다리에 피로도가 높은 직종 특성을 고려해 직원들이 개인 선호에 따라 항공기 밖에서도 기내화나 램프화를 자유롭게 선택해 신을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고영진 기자  kyj@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영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