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종합
진군호씨, 민속자연사박물관에 제주옹기 24점 기증
김봉철 기자
입력 2018-07-24 (화) 15:04:46 | 승인 2018-07-24 (화) 15:06:30 | 최종수정 2018-07-24 (화) 18:59:09
진군호씨가 제주도 민속자연사박물관에 기증한 제주옹기.

제주도 민속자연사박물관(관장 정세호)은 최근 진군호씨(제주시 애월읍 납읍리)로부터 제주옹기를 무상 기증받았다고 24일 밝혔다.

진군호씨는 지난해에도 낭도고리, 화로 등 제주 민속자료 5점을 기증한데 이어 이번에도 제주옹기 24점을 민속자연사박물관에 기증했다.

이번 기증한 제주옹기는 지난해에 작고한 진씨의 부인 강경생씨가 평생 사용해오던 물독과 장독 등이다.

민속자연사박물관은 현재까지 전국 각지에서 1000여명의 기증자로부터 1만여점에 가까운 제주와 관련된 자료를 기증 받았다.

기증된 자료는 목적에 맞게 '전시 활용'과 '연구·조사' 등의 업무에 활용할 예정이다. 또 기증자에게 기증자 명패 게시, 박물관 관람료 면제 등 다양한 예우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정세호 관장은 "자료를 기증해 주신 분에게 많은 고마움을 전하며, 도민들이 제주 민속자료 수집에 적극 협조해 주셨으면 한다"고 밝혔다. 

김봉철 기자  bckim@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