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캠핑중 30대 여성 나흘째 행방묘연
이소진 기자
입력 2018-07-29 (일) 17:32:14 | 승인 2018-07-29 (일) 17:33:59 | 최종수정 2018-07-29 (일) 18:03:18

제주에서 가족과 함께 캠핑을 하던 30대 여성이 실종돼 경찰과 해경이 4일째 수색에 나섰으나 아직까지 행방이 묘연하다. 

해경에 따르면 실종된 A씨(38·여·경기도 안산시)는 남편 B씨(37)와 딸, 아들과 함께 세화항 근처 카라반에서 캠핑을 하던 중 지난 25일 오후 11시께 음주 후 나간 후 현재까지 행방이 묘연한 상태다.

경찰은 CCTV 확인 결과 A씨가 세화항 주변 편의점에서 결제한 사실을 확인했다.

이튿날인 26일 오후 3시께 세화포구에서는 A씨의 휴대전화와 A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슬리퍼 한쪽이 바다에서 발견됐다.

경찰과 해경은 당시 음주상태였던 A씨가 실족했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주변 해역 등에 대해 수색중이다. 

제주해경은 현재까지 9차례 수중수색을 진행하고 있지만 아직 A씨를  발견하지 못했다. 

이소진 기자  lllrayoung@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소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