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무공침
[무공침] 선심성 예산 아니냐 일침
고 미 기자
입력 2018-07-30 (월) 18:39:57 | 승인 2018-07-30 (월) 18:40:27 | 최종수정 2018-07-30 (월) 18:40:27

올해 민간인 해외여비가 전년도에 비해 2배 이상 늘면서 선거를 염두에 둔 선심성 예산 아니냐는 지적이 대두.

30일 제주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 윤춘광 의원(더불어민주당,동홍동)은 지난해 13억여원에서 올해 28억원 넘게 편성된 민간부분 해외여비를 꼭 집어 지적.

윤 의원은 "몇 년 째 같은 사업으로 가는 경우까지 있다 보니 지역에서 부정적 여론이 많다"며 "농업관련 예산은 줄었는데 농업인단체 해외여비가 늘어난 것은 앞뒤가 맞지 않는다"이라고 일침.

고 미 기자  popmee@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 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