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축구
'2018 제주 국제 유스 축구대회' 전북현대 우승
김지석 기자
입력 2018-08-20 (월) 18:56:26 | 승인 2018-08-20 (월) 18:56:58 | 최종수정 2018-08-20 (월) 18:56:58

서귀포시에서 열린 전 세계 축구 유망주들의 축제 '2018 제주 국제 유스 축구대회'에서 K리그 유스팀 전북현대가 정상에 올랐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지난 12일 조추첨식을 시작으로 13일부터 19일까지 서귀포시 관내 5개 천연잔디구장에서 치러졌다.

전북현대모터스는 지난 19일 강창학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스페인 레알베티스를 2-1로 승리했다. 팀의 승리를 이끈 결승골의 주인공은 전북현대 김래우 선수로 대회 MVP를 수상했다. 3-4위 결정전에서는 브라질 산토스팀이 광주FC에 3-1로 승리했다.

16세 이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는 유럽 5개 팀(독일 호펜하임·베르더 브레멘, 스페인 셀타비고·레알베티스, 벨기에 스탕다루 리에주), 남미 1개 팀(브라질 산토스FC), 일본 4개 팀(세레소 오사카·가시마 엔틀러스·요코하마FC·쇼난 벨마레), 중국 1개 팀(연변FC)과 국내 7개 팀(전북현대·수원삼성·제주유나이티드FC·부천FC·부산아이파크·광주FC·보인중) 등 총 18개 팀이 출전했다.

한편 문화체육관광부 스포노믹스 공모사업으로 진행된 이번 대회는 아시아축구연맹(AFC)과 대한축구협회의 대회 승인을 얻어 공식 국제대회로 개최됐다. 
김지석 기자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