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제주시
제주연근해 어선어업 위판량 증가제주시 3개 수협 1만857t…전년동기 28% 증가
김경필 기자
입력 2018-08-21 (화) 15:18:24 | 승인 2018-08-21 (화) 15:41:08 | 최종수정 2018-08-21 (화) 15:41:08
고등어 하역모습(자료사진).

연근해 어선어업 위판량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에 따르면 지난 7월말 제주시·한림·추자도수협 등 3곳에서 위판된 위판실적은 1만857t으로 전년 동기 8458t에 비해 28%(2399t) 늘었다.

위판액 역시 올들어 7월까지 852억원으로 전년 동기 689억원에 비해 23%(163억원) 증가했다.

올들어 주요 어종별 위판실적을 보면 갈치는 3616t 395억원으로 전년 동기 2451t 322억원보다 위판량 47%, 위판액 22% 증가했다.

참조기는 345t 78억원으로 전년 동기 102t 20억원보다 위판량 238%, 위판액 289% 늘었다.

다만 옥돔은 379t 68억원으로 전년 동기 532t 81억원에 비해 위판량은 28% 늘었으나 위판액은 15% 감소했다.

고등어 등 기타 어종은 4169t 260억원으로 전년 동기 3857t 235억원보다 위판량 8%, 위판액 10% 증가했다.

어획량 증가요인은 중국 EEZ(배타적 경제수역)를 중심으로 갈치 어장이, 제주연근해에 참조기 및 고등어 어장이 형성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제주연안해역을 중심으로 갈치 채낚기 조업이 지속되고, 8월 10일 참조기 금어기 종료 후 본격적인 조업이 전망됨에 따라 안전조업 지도에 적극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경필 기자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