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청와대/국회
문재인 정부 2기 내각 단행
김하나 기자
입력 2018-08-30 (목) 16:25:46 | 승인 2018-08-30 (목) 16:29:09 | 최종수정 2018-08-30 (목) 16:29:09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오후 5개 부처 개각을 단행했다. 교육부 장관에 유은혜 더물어민주당 의원(왼쪽부터), 국방부 장관에 정경두 합동참모본부 의장,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에 성윤모 특허청장, 고용노동부 장관에 이재갑 전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에 진선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내정됐다. 연합뉴스

5개 부처 장관·차관급 4명 등 

문재인 정부 2기 내각이 단행,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에 더불어민주당 유은혜 의원(56), 국방부 장관에 정경두 합동참모본부 의장(58),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에 성윤모 특허청장(55), 고용노동부 장관에 이재갑 전 고용부 차관(60), 여성가족부 장관에 더불어민주당 진선미 의원 등이 내정됐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30일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장관 5명과 차관급 인사 4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다"며 이 같이 밝혔다.

유은혜 교육부 장관 후보자는 19·20대 국회의원으로,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과 간사로 활동, 문재인정부 국정기획위원회 사회분과 위원으로 활동한 바 있다.

송영무 국방부장관 후임자로 지명된 정경두 합동참모본부 의장은 공군사관학교 30기로, 공군참모차장과 합참 전략기획본부장, 공군참모총장 등을 거쳐 지난해 8월 이순진 전 합참의장 후임으로 발탁된 바 있다.

산업통상자원부 정책기획관과 대변인, 국무조정실 경제조정실장을 역임한 바 있는 성윤모 산업부 장관 후보자는 업무추진력과 대내외 소통능력, 조직관리 능력을 인정받아 발탁 된 것으로 보인다.

일자리, 최저임금 등 다양한 현안이 몰려있는 고용노동부 장관에 지명된 이재갑 후보는 고용노동부 노사정책실장·고용정책실장·차관을 역임한 등 30여년 간 관련 업무를 맡아온 바 있다.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로 발탁된 진 의원은 법조인 출신 정치인으로, 제19대 국회 여성가족위원회 위원 등을 역임했다.

이 외에도 문 대통령은 방위사업청장에 왕정홍 감사원 사무총장(60), 문화재청장에 정재숙 중앙일보 문화전문기자(57),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장에 더불어민주당 양향자 전국여성위원장(51), 국가정보원 기획조정실장에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55)을 내정했다. 서울=김하나 기자

 

김하나 기자  hana4557@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