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제주 2018 국제관함식 외국 대표단 참가 역대 最多외국 군함 14개국 21척, 대표단 45개국, 외국 장병 1만여 명
국내 함정까지 총 50여척 등 역대 최대 규모…일본 ‘욱일기’ 논란
김지석 기자
입력 2018-09-06 (목) 10:07:08 | 승인 2018-09-06 (목) 10:08:28 | 최종수정 2018-09-06 (목) 17:06:57

오는 10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에서 개최되는 2018 국제관함식에 14개국 21척의 외국 군함과 45개국의 대표단이 참가한다.

우리나라 군함 및 기타 함정까지 포함하면 군함 50여 척, 항공기 20여 대가 참가하는 대한민국 역사상 최대 규모의 국제관함식이다.

하지만 일본 자위대의 함정은 이번 국제관함식에 과거 제국주의 해군에서 유래한 ‘욱일기’를 달고 참가할 것으로 보여 논란이 일 것으로 보인다.

일본은 그동안 우리나라에서 열린 두 차례 관함식에서도 ‘욱일기’를 달고 참가했다.

참가국 중 가장 많은 군함을 보내는 국가는 미국으로 항공모함 로널드 레이건함 등 4척이 참가한다. 러시아 해군은 바랴그함 등 총 3척이, 인도네시아 해군은 범선이 참가한다.

이번 국제관함식으로 제주를 방문하는 외국 해군 장병들은 총 1만여명에 이른다.

이들 함정은 관함식 기간 중 국가별로 공개행사, 승조원 문화탐방, 참가국 간 친선활동, 함정기술세미나 등에 참가할 예정이다.

미국 순양함 챈슬러즈빌함이 1998년에 이어 두 번째로, 러시아 순양함 바랴그함이 2008년에 이어 두 번째로 대한민국 해군의 국제관함식에 참가한다.

참가국 대표단은 인도네시아 해군참모총장(대장 Ade Supandi), 러시아 해군사령관(대장 Vladimir Ivanovich Korolev), 미국 태평양함대사령관(대장 John C. Aquilino)등 참모총장급 30명, 대표 장성 15명 등 총 45개국에 이른다.

참가국 대표단은 관함식 기간 동안 우리 해군과의 양자대담은 물론 서태평양해군심포지움, 함정기술 세미나 및 해양무기 학술대회, 특별방산기획전, 해상사열 등에 참가한다.

한편 1998년 국제관함식에는 외국 군함 11개국 21척, 대표단 26개국, 총 함정 40척과 항공기 14대가 참가했으며 2008년에는 외국 군함 11개국 22척, 대표단 26개국, 총 함정 40척, 항공기 18대가 참가했다.

김지석 기자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