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연예 연예
김새론, 20살 차이나는 엄마 공개…"집 나올 때 애정표현한다, 나중에 후회할 것 같아서"
신수정 기자
입력 2018-09-12 (수) 11:57:16 | 승인 2018-09-12 (수) 11:57:39 | 최종수정 2018-09-12 (수) 11:57:39
(사진: 김새론 SNS)

배우 김새론과 엄마의 사진이 화제다.

최근 한 커뮤니티에는 두 사람이 함께 찍은 셀카가 올라왔다. 해당 사진 속 그녀의 엄마는 자매 같은 동안 미모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낸다.

수년 전에도 SNS에 엄마 사진을 올렸던 그녀는 부모님을 생각하는 효심도 남다르다.

앞서 한 프로그램에서 그녀는 사춘기가 빨리 왔다고 밝히며 "초등학교 6학년 때 있었다"고 말했다.

데뷔 초기 때에는 엄마와 늘 함께 다녔다는 그녀는 엄마가 바라는 것을 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드러냈다.

또 "오늘이 아니면 못한다는 생각에 집 나올 때마다 사랑한다고 말한다"며 "나중에 왜 그런 거 못 했지 후회할 것 같더라. 할 수 있을 때 바로 하자"고 덧붙였다.

신수정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