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제주 사파리월드 사업의 관광·휴양 개발진흥지구 불허해야"
이소진 기자
입력 2018-11-08 (목) 14:29:12 | 승인 2018-11-08 (목) 14:31:01 | 최종수정 2018-11-08 (목) 20:20:42
작년 6월 16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제주시 조천읍 선흘1리마을회가 기자회견을 열어 선흘곶자왈 인근에 추진되는 사파리월드 조성사업 중단을 촉구하던 모습(사진=연합뉴스).

도내 환경단체, 공동 성명
내일 도시계획위 '재심의'


제주환경운동연합과 ㈔곶자왈사람들, ㈔제주참여환경연대 등 환경단체들은 8일 공동 성명서를 내고 "제주도 도시계획위원회(이하 도시계획위)는 제주사파리월드 사업의 관광·휴양 개발진흥지구 지정을 불허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들은 "지난 7월 27일 도시계획위에서 '곶자왈 경계설정 및 보호구역 지정 등의 관리보전 방안 용역' 결과가 나온 후 재심의하기로 했던 '제주사파리월드 관광·휴양 개발진흥지구 지정(안) 심의'가 갑자기 9일 잡혔다"며 "곶자왈 경계 용역결과는 내년 5월께 나오기로 한 상태에서 도시계획위가 결정한 사항을 뒤집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지난 심의때 재심의로 결정된 것은 제주사파리월드 사업계획에 문제가 심각했기 때문"이라며 "지난달 25일 두바이 람사르총회에서 조천읍이 람사르습지도시도 지정됐지만 이 곳에 수십만 평의 대규모 관광시설이 들어선다면 도는 국제적인 신뢰도를 깎아 먹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도시계획위는 사파리월드 사업의 관광·휴양 개발진흥지구 지정을 불허하고, 도는 사업부지의 20%를 넘어가는 도유지 임대 거부를 명확히 선언해야 한다"며 "또한 도유지를 습지보전법에 의한 습지주변지역으로 지정해 이 곳에 대한 개발논란을 원천 차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소진 기자  lllrayoung@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소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애엄마 2018-11-08 16:59:59

    제주 입성하기 하늘에 별따기 항공길 막히고 뭐 쫌 할라꼬 하면 다 불허 하고
    공항도 하지마라 파리도 하지마라 도로도 하지마라 병원도 하지마라
    마라 마라 마라
    제주에 관광투자 하지말고 다른 나라에 투자하는게 훨~~~~빠릅니다
    오죽하면 삼성이 본사를 미국으로 옮기고 인니에 공장짓는것 올인 하겠다 헙니까
    제주에 가지마라 마라 마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