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경마
제주경마 김성오 조교사, 700승 고지 달성
김대생 기자
입력 2018-11-19 (월) 14:00:09 | 승인 2018-11-19 (월) 14:00:47 | 최종수정 2018-11-19 (월) 14:00:47

렛츠런파크 제주, 17일 시상식 개최

주경마 김성오 조교사가 데뷔 28년 만에 700승의 고지에 올라섰다. 

렛츠런파크 제주는 지난 17일 렛츠런파크 제주 시상대에서 지난달 20일 제2경주에서 경주 초반부터 폭발적인 스피드로 경주로를 장악해 2위와 6m차의 대승을 기록한 '히트'의 소속족 조교사인 김 조교사의 700승 달성 기념식을 개최했다. 

렛츠런파크 제주 개장과 함께 기수 생활을 시작한 김 조교사는 28년 경마 베테랑이다. 

김 조교사는 "경마와 함께한 일생에 후회가 없고 최선을 다했다"며 "최상의 컨디션으로 말을 출주하는 것이 조교사의 임무이며,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믿음을 지켜준 마주들과 마방 식구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