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골프
제주출신 PGA골퍼 임성재 2019년 두각을 나타낼 선수
김대생 기자
입력 2019-01-02 (수) 11:24:13 | 승인 2019-01-02 (수) 11:26:25 | 최종수정 2019-01-02 (수) 11:26:25

골프위크 11명 선정

제주출신 PGA골퍼 임성재(21·CJ대한통운)가 2019년 새해 두각을 나타낼 선수에 이름을 올렸다.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위크는 2일(한국시간) 2019년을 맞아 PGA 투어에서 예년에 비해 큰 폭의 상승세를 보일 선수 11명을 선정해 발표한 가운데 임성재를 포함시켰다.

지난해 미국프로골프(PGA) 2부 투어인 웹닷컴 투어 상금왕을 차지한 임성재는 2018-19 PGA투어 시드를 확보하는 한편 지난해 개막적인 세이프웨이 오픈 공동 4위에 오른바 있다.

이 매체는 임성재에 대해 “웹닷컴 투어에서 우승 2회, 준우승 3회를 기록하며 상금 1위를 여유 있게 차지한 선수”라고 소개했다. 이어 이 매체는 “2018-2019시즌 초반에 공동 4위와 공동 15위에 오르는 등 PGA투어에 적응했다”고 평가했다.

이밖에 상승세를 보일 선수 11명에는 토니 피나우(미국)가 2019년 가장 큰 폭의 발전을 보일 선수에 선정됐고 샘 번스, 캐머런 챔프(이상 미국) 등도 함께 했다.

또 올리 슈나이더잰스, 루크 리스트, 에런 와이즈, 패트릭 캔틀레이, 보 호슬러(이상 미국), 캐머런 스미스(호주), 패트릭 로저스(미국) 등도 함께 이름을 올렸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