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경마
제주경마 김대연 기수 데뷔 27년만에 600승 달성
김대생 기자
입력 2019-02-07 (목) 10:40:29 | 승인 2019-02-07 (목) 10:42:28 | 최종수정 2019-02-07 (목) 10:42:28

제주경마 김대연 기수(49)가 데뷔 27년 만에 600승 고지에 올라섰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윤각현)에서 활동 중인 김대연 기수는 지난  2일  렛츠런파크 제주에서 열린 제1경주(1000m)에서 5세 제주마인 '행복의문'에 기승해 당당히 1위로 결승테이프를 끊고 통산 600승을 달성했다.  출발 직후에는 중위권 그룹에 낀 채 다소 불안한 모습을 보인 김대연 기수는  4코너부터 서서히 페이스를 끌어올린 뒤 막판에서 경쟁자들이 잇따라 제치며 결승선을 통과했다.

렛츠런파크 제주 개장과 함께 기수로 데뷔한 김대연 기수는 한국마사회장배, 제주마사랑, 제주마 더비 등 대상경주 우승을 기록하는 등  2004년 페어플레이 기수상을 수상했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