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공무원연금공단 전국 은퇴자 공동체 마을 선정결과 발표
김용현 기자
입력 2019-02-11 (월) 17:09:51 | 승인 2019-02-11 (월) 17:10:48 | 최종수정 2019-02-11 (월) 17:10:48

서귀포시 등 855건 입주 신청 평균 6.5대 1 기록

공무원연금공단은 전국 은퇴자 공동체 마을 8곳의 입주자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공단은 지난달 15∼31일 입주자를 모집한 결과 총 855건의 입주 신청이 들어와 평균 6.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공단은 성별·연령별·지역별·직종별로 안배해 입주자 130명을 선정했으며, 최고령자는 83세로 70세 이상도 다수 포함됐다. 

은퇴자 공동체 마을은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공무원연금생활자들이 일정 기간 함께 거주하며 농·산·어촌 생활을 체험하고 자원봉사를 할 수 있는 곳이다. 거주기간은 정주형 8∼10개월, 체험형 3개월이다. 

정주형은 경북 문경·충북 제천·전남 구례·강원 홍천에, 체험형은 서귀포시를 비롯해 경북 문경 ·경남 거창·전남 신안에 마련됐다. 

공단은 지난해 10월부터 12월까지 제주 서귀포에서 은퇴자 공동체 마을을 시범 운영한 결과 입주자 87%가 재입주를 희망할 정도로 호응을 얻어 올해 전국 8곳으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김용현 기자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