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축구
올 시즌 제주 이끌 주장 박진포·부주장 권한진
김대생 기자
입력 2019-02-17 (일) 10:51:01 | 승인 2019-02-17 (일) 10:59:38 | 최종수정 2019-02-17 (일) 10:59:38

제주유나이티드가 올 시즌 팀을 이끌 주장에 박진포(31), 부주장에 권한진(30)을 선임했다.

제주유나이티드는 “2019시즌 주장 완장을 차는 박진포는 지난 시즌 K리그1 26경기에 출전해 2골을 기록했다. 특히 기록지에 드러나지 않는 팀 공헌도를 보여줬다”며 “지난 시즌 위기 상황에도 삭발 투혼과 함께 놀라운 투지를 선보이며 코칭스태프와 동료들의 신임을 얻었다. 이뿐만 아니라 사회 공헌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며 타의 모범이 됐다”고 주장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박진포는 막중한 부담감을 느끼며 난색을 표하기도 했지만 코칭스태프의 적극적인 권유와 동료들의 전폭적인 지지에 힘입어 주장 완장을 차기로 결정했다.

박진포는 “팀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알고 있다. 내 위치가 고참 선수인 만큼 코칭스태프와 선수들 사이에서 가교 역할을 잘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선수단이 하나로 합심해 목표인 K리그1 우승과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진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부주장으로 선임된 권한진은 지난해 K리그1 32경기에 출전해 3골을 기록한 안정적인 수비 리딩과 커버로 후방을 지키는 간판 수비수다. 특히 신중하고 침착하며 배려심 깊은 성격으로 숨은 리더로 평가받고 있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