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관광/항공
제주-일본 하늘길 확대...제주 관광 활성화 기대
강지환 기자
입력 2019-04-09 (화) 10:39:37 | 승인 2019-04-09 (화) 16:18:25 | 최종수정 2019-04-09 (화) 17:15:04

티웨이항공, 제주-나고야 신규 취항
직항도시 3개 지역으로 확대

제주와 일본을 잇는 하늘길이 더 넓어져 제주 관광시장 활성화에 순풍이 불 것으로 전망된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박홍배)는 9일 티웨이항공(대표 정홍근)이 이날부터 제주-나고야 직항노선에 신규 취항해 주4회(화·목·금·일) 운항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지난 2014년 11월 운항이 중단된 이후 4년 4개월여만이다.

이번에 취항하는 제주-나고야 노선에는 연간 2400여석의 좌석이 추가 공급된다. 

제주를 오가는 일본 직항도시가 기존 도쿄, 오사카에 이어 나고야까지 3개 지역으로 늘어난다.

도와 제주관광공사는 제주-나고야 신규 취항을 기념하기 위해 제주공항 국제선 도착 대합실에서 환영 현수막을 게재하고 기념품을 배포하는 등 환영행사를 개최한다.

이어 나고야 지역을 방문해 취항기념식과 현지 언론, 여행업계를 대상으로 제주관광설명회와 세일즈를 시행한다.

일본 현지 여행사 3곳(JTB, 한큐교통사 전국관광)은 이번 신규 취항에 맞춰 삼성혈, 성산일출봉, 함덕해수욕장 등을 찾아 제주 팸투어를 진행한다. 나아가 제주 매력을 살릴 수 있는 관광 상품을 개발 판매할 계획이다.

한편 제주-나고야 직항노선은 대한항공이 지난 1994년부터 2014년까지 20여년간 운항하다 한·일간 정치악화로 일본인 관광객 수요가 급감하면서 운항이 4년여동안 중단됐다.

현재까지 제주와 일본을 잇는 직항노선은 △티웨이항공 제주-도쿄(주5회), 제주-오사카(주7회) △대한항공 제주-도쿄(주3회), 제주-오사카(주4회)를 운항하고 있다. 

강지환 기자  wlghks4889@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