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사건/사고
제주 도박현장서 경찰 피하려다…펜션 2층 4명 추락
박시영 기자
입력 2019-04-11 (목) 15:37:02 | 승인 2019-04-11 (목) 15:40:12 | 최종수정 2019-04-11 (목) 15:39:13

제주에서 도박하던 주부들이 경찰을 피하다 3m높이에서 낙상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제주서부경찰서와 소방당국에 따르면 10일 오후11시57분께 제주시 애월읍 유수암리 소재 한 펜션에서 도박을 벌이던 김모씨(63·여)등 4명이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을 피해 도주하다 팬션 2층에서 추락했다.

이 사고로 김씨 등 4명이 경상을 입고 현장 경찰의 신고로 출동한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큰 부상이 없어 바로 귀가했다.

이들 일당은 출동한 경찰이 현장에 도착하기 전 눈치를 채고 도주하다 추락한 것으로 당시 도박현장을 덮치지 못해 검거하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김씨 등 4명을 상대로 범죄 가담 여부를 확인하는 등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