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기업
"좋은 아이템 가진 기업들의 사업화가 쉽고 빨라진다"제주도와 제주테크노파크, '사업화신속지원사업' 추진
강지환 기자
입력 2019-05-19 (일) 15:08:32 | 승인 2019-05-19 (일) 15:09:03 | 최종수정 2019-05-19 (일) 15:08:57

제주기업들의 아이디어 사업화를 촉진하는 신속지원사업이 추진된다.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테크노파크(이하 JTP)는 제주기업이 보유한 창의적 아이디어를 효과적으로 사업화하기 위해 '2019년 사업화신속지원사업(Fast-Track)' 추진, 수혜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청정헬스푸드, 지능형 관광콘텐츠, 스마트그리드 등 제주지역 주력산업과 전.후방 연관산업 분야에 있는 중소·중견기업이다. 

본사, 공장, 연구소, 지사 등 제주에 사업장을 보유하거나 현재 영업활동을 하고 있는 법인 또는 개인 사업자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지원분야는 창업 7년 이내 우수 사업화 아이템을 보유한 기업을 지원하는 첫걸음 지원프로그램과 기업 업력에 상관없이 우수한 사업화 아이템을 보유한 기업에 대한 패키지 지원프로그램으로 구분됐다.

이에 제주도와 제주테크노파크는 첫걸음 지원프로그램은 8개사, 패키지 지원프로그램은 6개사 등 모두 14개사를 모집할 예정이다.

이후 선정된 기업에게 최대 3000만원을 지원한다. 더불어 컨설팅·기술지원·사업화 지원도 함께 진행한다.

모집기간은 오는 6월 4일 오후 6시까지다. 

이와 관련 더 자세한 사항은 제주테크노파크 홈페이지(http://www.jejutp.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강지환 기자  wlghks4889@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