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사건/사고
제주해경, 중국인 밀입국 알선책 등 4명 적발
한 권 기자
입력 2019-05-21 (화) 17:57:54 | 승인 2019-05-21 (화) 17:59:25 | 최종수정 2019-05-21 (화) 20:33:23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제주에 무사증으로 들어온 중국인들을 다른 지역으로 불법 이동시키려한 혐의(제주특별자치도 설치 및 국제자유도시 조성을 위한 특별법 위반)로 한국인 알선총책 A씨(39)와 중국인 알선책 B씨(30·여) 등 3명을 구속하고 최근 사건을 검찰로 송치했다고 21일 밝혔다.

또 다른 중국인 모집책 C씨(27·여)는 불구속 상태로 검찰에 넘겼다.

이들은 지난해 5월 23일 무사증으로 제주에 입국한 중국인 3명에게 1인당 500만원씩 받고 제주시 애월항 화물선을 이용해 목포로 불법 이동시키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제주해경은 1년간의 수사 끝에 지난달 4일 제주시 연동에서 중국인 알선책 1명을 붙잡았다.

조사 결과 중국인 알선책 B씨와 모집책 C씨는 불법체류자 신분으로 A씨가 운영하는 유흥업소에서 도우미로 일을 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B씨는 중국 SNS를 이용해 중국인들을 모집했다.

한편 제주해경은 지난해 무사증 밀입국과 관련해 41명을 검거했고, 올해는 4명을 붙잡았다.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