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민주주의 파괴의 악순환을 끊는 시대적 요구에 답해야"
박시영 기자
입력 2019-06-11 (화) 16:49:13 | 승인 2019-06-11 (화) 16:50:07 | 최종수정 2019-06-11 (화) 16:50:07

11일 제주제2공항 반대위 논평
도의회 김태석 의장 발언 언급


지난 10일 김태석 제주도의회 의장은 제373회 제1차 정례회 개회사에서 제주제2공항의 사업이 타당한지 도민들에게 의견을 묻는 공론화 과정을 거치자는 내용에 대한 지지선언과 함께 제주도정에 촉구했다.

이에 제2공항 반대위 등은 11일 논평을 내고 지난 10일 김태석 의장의 발언을 언급했다.

이날 김태석 도의장은 "우리는 아직도 공공의 목적을 위해, 다수의 이름으로, 소수의 견해와 권리를 침해하고 있지는 않는지 되묻고 싶다"며 "국책사업이라는 미명 하에 반대의견을 소수로 치부하고 무시해왔던 건 아닌지 돌아봐야 한다"고 지적했다.

제2공항 반대위 등은 논평을 통해 "최근 한 방송사 여론조사는 도민 84.1%가 '제2공항 갈등해소 공론조사'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며 "이 같은 결과는 제2공항 결정을 국토부가 아닌 도민들이 결정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동안 도민사회와 도의회는 원희룡 지사에게 거듭 도민의견수렴을 위한 공론조사를 요구해왔다"며 "하지만 원 지사는 오만하게도 공론조사 요청을 거부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제주의 미래는 국토부 관료와 토건세력이 아닌 도민과 미래세대에 맡겨야 한다"며 "국토부는 지금이라도 당장 제2공항 기본계획 철회에 나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