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펜션서 성인 남녀 4명 극단적 선택 3명 사망
박시영 기자
입력 2019-07-14 (일) 16:28:53 | 승인 2019-07-14 (일) 16:33:12 | 최종수정 2019-07-14 (일) 20:08:12

40대 남성 1명 위독상태...경찰 사고경위 조사중
타살 가능성은 없어...20~40대 거주지 모두 달라

제주시 지역 모 펜션에서 성인 남녀 4명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해 3명이 숨지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4일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5분께 제주시 용담동 모 펜션에서 의식을 잃은 채 쓰러져 있는 성인 남녀 4명이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발견됐다.

경찰과 함께 출동한 119구조대원들이 객실 내부에 들어갔을 때 남녀 4명 모두 심정지이거나 의식이 없는 상태로 알려졌다.

이 가운데 A씨(42·여·서울)는 이미 숨진 상태였고 주소가 확인되지 않은 B씨(38)와 C씨(25·여·대구)는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된 후 치료를 받았지만 숨졌다. 나머지 D씨(40)도 현재 위독한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지난 12일 오후 5시께 해당 펜션에 도착했다. 이틀 뒤인 14일 오전 펜션 주인이 손님이 퇴실하지 않자 이를 이상하게 여겨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의 거주지가 모두 다른 곳임을 확인했으며 사건현장에서 유서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이들이 묵었던 펜션 내부 창문 등이 테이프로 막혀 있었고, 번개탄을 피운 흔적이 발견됨에 따라 이들이 함께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129), 생명의 전화(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