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제주시 길고양이 중성화 사업 긍정적 효과
이세연 기자
입력 2019-07-15 (월) 14:56:13 | 승인 2019-07-15 (월) 14:56:33 | 최종수정 2019-07-15 (월) 14:56:33

제주시에서 추진하는 길고양이 중성화(TNR:Trap-Neuter-Return)사업이 효과를 거두고 있다.

시는 올해 상반기에 총 459마리를 중성화했다. 애월읍이 90마리(19.6%)로 가장 많았고, 조천읍 39마리(8.5%), 구좌읍과 아라동 37마리(8.1%) 순으로 나타났다.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전년 상반기 추진실적(355마리) 대비 29.3% 증가했다.

시는 매년 구조요청이 폭주했던 봄철 번식기 이후 4~6월에 태어나는 새끼 고양이가 2018년 228마리에서 올해 124마리로 45.6% 감소해 사업이 시작된 이후 처음 긍정적 효과가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이세연 기자  leese010@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