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제주 9월부터 차량번호판 8자리로 변경
김용현 기자
입력 2019-07-25 (목) 10:32:03 | 승인 2019-07-25 (목) 10:35:05 | 최종수정 2019-07-25 (목) 10:35:05

9월1일부터 기존 7자리 자동차번호판 체계가 8자리로 변경된다. 이에 제주도는 번호체계 개편에 따른 도민의 불편을 예방하고 혼선을 방지하기 위해, 차량번호인식시스템에 대한 업데이트를 오는 8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제주도에 따르면 전국 자동차 등록대수가 지난해 말 2300만대를 넘어 현행 7자리 번호체계(비사업용 승용차 및 대여사업용 자동차)로는 등록번호 용량이 포화 상태가 돼 번호체계를 8자리로 개편한다.

8자리 차량번호 인식 시스템은 출입 및 통행 차량에 대한 번호판 이미지 사진 자료를 활용해 차량번호, 시간 등 관련 데이터를 조회할 수 있다.

이는 보안을 포함한 최첨단 시스템 장치로 방범카메라, 주차단속카메라, 공공·민간주차장, 아파트 출입시스템, 공공청사, 쇼핑몰, 학교, 공항, 항만 등 일상생활에 폭넓게 운영되고 있다.

제주 차량번호인식시스템 업데이트 대상시설물은 200여 곳이다.

제주도는 새로운 자동차 등록번호판 발급에 따른 혼란이 야기되지 않도록 차량번호인식시스템의 모든 대상시설물에 대한 업그레이드가 완료될 수 있도록 홍보에 만전을 기한다.

또한 올해 9월 전까지 업그레이드 현황을 지속 점검하고 도민들의 불편이 발생되지 않도록 중앙부처와 행정시 등의 협조를 통해 추진할 예정이다.

아파트 및 민간주차장에 대해서는 행정시와 합동 점검반을 구성해 업데이트 착수여부를 파악할 계획이며, 제주도 홈페이지 및 지방지 등을 활용해 도민 홍보를 강화한다.

한편 페인트식 번호판은 예정대로 오는 9월 1일부터 도입·시행하며, 필름식 번호판의 도입은 내년 7월로 연기한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