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고급기술 보유 제주도내 창업기업 육성 본격화
김용현 기자
입력 2019-08-21 (수) 10:55:34 | 승인 2019-08-21 (수) 11:01:22 | 최종수정 2019-08-21 (수) 17:00:22

제주도-TP 8개 기업 선정, 2억4400만원 지원키로

제주특별자치도와 (재)제주테크노파크는 유망 창업아이템과 고급기술을 보유한 도내 창업기업을 육성하는 ‘2019년 제주 지역기업혁신역량강화사업’ 에 도내 8개 기업을 선정, 2억4400만원을 9월부터 본격 지원한다고 밝혔다.

‘2019년 제주 지역기업혁신역량강화사업’은 제주 주력산업 분야 창업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성장지원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중소기업창업지원법」제2조제1항에 따른 7년 이내 창업기업 중 제주 주력산업(청정헬스푸드, 지능형관광콘텐츠, 스마트그리드, 화장품) 분야로, 도내에 사업장을 둔 창업기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8개 기업은 두잉, ㈜지엘지엔비, 고사리숲 농업회사법인, 지꺼정 농엄회사법인, ㈜제주인디, ㈜아일랜드, 아이디어콘서트 등이다.

선정기업에는 지식재산권 확보와 인증지원, 시험·분석 검사비등의 지원을 포함해, 시제품 제작 및 제품 고급화 등 사업화를 지원하게 된다.

지원사업비는 기업당 3000만원 내외이며, 사업화과정의 체계적 지원을 위해 교육과 컨설팅, 멘토링, 협의체 등을 운영한다.

또한 창업기업의 시장 검증을 위해 마케팅과 전시회, 박람회 지원프로그램도 추진할 계획이다.

노희섭 제주특별자치도 미래전략국장은 “창업한지 얼마 되지 않은 신생 제주기업들에 대한 기업맞춤형 지원을 통해 지역혁신기업역량강화와 제주산업 생태계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뒷받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