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교육 종합
제주대 환경보건센터, 베트남서 알레르기 공연연구 진행
송민식 기자
입력 2019-08-25 (일) 13:29:48 | 승인 2019-08-25 (일) 13:30:22 | 최종수정 2019-08-25 (일) 13:30:18

제주대학교 환경보건센터(센터장 이근화)는 최근 베트남 꽝남지역에 위치한 꽝남중앙종합병원(KOICA 설립병원)을 방문해 '성인에서의 알레르기 감작에 영향을 미치는 인자 공동연구'를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센터에 따르면 ISAAC(국제 소아천식 및 알레르기질환의 역학조사) 기반 알레르기 질환 및 환경요인에 대한 설문 조사, 알레르기 피부반응검사(Skin Prick Test), 기생충 및 알레르기에 대한 혈액검사로 이뤄졌다.

이번 연구는 결과 분석을 통해 알레르기 감작과 기생충 감염 간의 상관관계에 대해 알아보기 위한 취지다. 

센터는 꽝남중앙종합병원 의료진에 대해 교육을 시행하고 교육이수증을 교부했다.

센터와 꽝남중앙종합병원은 알레르기 질환 실태 및 특성, 알레르기 감작에 미치는 인자 등을 조사하기 위한 공동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근화 센터장은 "검사 이후에  모집된 약 100여명의 대상자들에게 피부반응검사 결과를 설명하고 교육할 수 있었다"며 "알레르기 질환 진단에 기본적인 검사로 널리 사용되고 있는 알레르기 피부반응검사가 아직 시행되고 있지 않아 지역 사회에서 진료 및 연구등에 어려움이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대 환경보건센터는 2008년 환경부로부터 알레르기질환센터(아토피피부염, 알레르기비염)로 지정을 받은 이후 알레르기 질환에 대한 연구와 더불어 도내 알레르기질환에 대한 조사, 분석, 모니터링, 대상자 교육 등을 지속적으로 시행해오고 있다. 

송민식 기자  gasmin14@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민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