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종합
제주삼다수, '환경성적표지' 인증
김지석 기자
입력 2019-09-19 (목) 17:27:33 | 승인 2019-09-19 (목) 17:28:16 | 최종수정 2019-09-19 (목) 17:28:16
제주개발공사 제공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오경수)가 제주삼다수 제품과 관련해 '환경성적표지 인증(EPD, Environmental Product Declaration)'을 취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에 인증 받은 제품은 제주삼다수 2.0ℓ, 1.5ℓ, 500㎖, 330㎖ 등 총 네 종류 제품이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운영하는 '환경성적표지 인증'은 제품의 전 과정에 대한 환경영향을 7가지 환경성 정보(탄소발자국, 물발자국, 오존층 영향, 산성비, 부영양화, 광화학 스모그, 자원발자국)로 구분하여 소비자들에게 공개하는 제도다.

앞서 제주개발공사는 지난해 탄소발자국 인증을 획득했다. 

'탄소발자국 인증'이란 생산에서 소비, 폐기에 이르기까지 제품의 전 과정에서 직간접적으로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표시하는 제도다. 

제주개발공사는 플라스틱 문제가 전 지구적인 환경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상황에서 페트병 경량화 추진 등으로 친환경 경영을 가속화 한다는 방침이다.

이달 말부터는 제주삼다수 패키지 라벨에 분리표시까지 도입된다.

라벨분리 표시는 소비자들이 직접 라벨을 제거한 뒤 페트병을 배출할 수 있도록 안내함으로써 재활용 가치를 높이는 효과를 거둘 수 있는 방법이다. 제주삼다수 500㎖ 제품에 적용을 시작한 뒤 전 제품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오경수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우리 공사에서도 플라스틱 문제의 심각성을 고려해 선제적으로 친환경 경영에 돌입한 상태"라며 "먹는샘물 시장의 리더이자, 제주도 대표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 경영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김지석 기자  kjs@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