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공연/전시
제주도, 9일 '573돌 한글날 경축행사' 개최
고은이 기자
입력 2019-10-08 (화) 17:32:50 | 승인 2019-10-08 (화) 17:36:22 | 최종수정 2019-10-08 (화) 17:36:22

훈민정음 반포 573돌 한글날을 맞아 한글의 우수성과 독창성을 알리고 문화민족의 자긍심을 일깨우는 행사가 개최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9일 오전10시 설문대여성문화센터에서 한글관련 단체, 도민 등 400여명이 참석하는 '573돌 한글날 경축행사'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경축행사에는 훈민정음 머리글 읽기, 기념영상, 한글발전 유공자 포상, 푹하말씀, 축하공연, 한글날 노래 다 함께 부르기,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된다.

또한 한글의 우수성과 제주어보전을 위한 도민들의 노력과 다양한 활동 등을 소개하는 기념영상과 도내 초등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연합중창단 '노래하는 아이들'이 출연해 제주어 창작 노래를 부르는 축하공연도 마련됐다.

한편, 이 날 경축행사에는 한글발전에 기여한 신촌초등학교 강미숙 교장, 제주여자상업고등학교 고애경 교사, (사)제주어 보전회 강은아씨가 제주도지사 표창을 받는다. 제주도지사 상장에는 (사)제주특별자치도한글서예사랑모임(이사장 현병찬) 주최로 제18회 한글서예대전에서 한글으뜸상을 수상한 설진숙씨가 선정됐다.

고은이 기자  rhdmsdl.euni@gmail.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