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제주도 청년 자기탐구 '갭이어' 프로그램 호응설문조사 결과 98% 만족.92% 변화 도움 응답
이은지 기자
입력 2019-10-09 (수) 15:46:25 | 승인 2019-10-09 (수) 15:48:26 | 최종수정 2019-10-09 (수) 15:48:26

제주도가 추진하는 청년 자기탐구(Gap year) 프로그램이 호응을 얻고 있다. 

도가 '2019 청년 자기탐구(Gap year)' 프로그램에 참가한 5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98.1%가 만족을, 92.4%는 변화 시작에 도움이 됐다고 응답했다. 

진로 설정 지원을 위해 진행한 1대1 컨설팅과 직업인 특강, 미션 수행 등이 효과를 냈다고 도는 분석했다. 

갭이어 프로그램은 청년들이 다양한 경험과 체험을 통해 자신의 흥미와 적성을 탐색하고 진로를 설정할 수 있는 시간과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7년부터 추친되고 있다.

청년지원사업 전국 모범사례로 꼽혀 다른 지자체와 언론사 등 벤치마킹도 이뤄지고 있다. 

김현민 제주특별자치도 기획조정실장은 "갭이어 프로그램을 통해 제주청년들의 자신의 삶을 주도적으로 기획하고 자신의 진로와 꿈의 목표 설정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참여자들이 스스로의 진로를 찾아갈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이은지 기자

이은지 기자  eunji5165@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