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종합
제주 어선사고 잇따라…겨울철 대형사고 '집중'
양경익 기자
입력 2019-11-25 (월) 17:56:09 | 승인 2019-11-25 (월) 17:56:45 | 최종수정 2019-11-25 (월) 18:00:49
지난 19일 오전 제주 차귀도 서쪽 해상에서 통영 선적 연승어선 대성호(29t·승선원 12명)에 화재가 발생해 불길이 치솟는 모습. (사진=제주지방해양경찰청 제공)

최근 3년간 410건 달해…충돌 34.9%·침수 30.2%
기상 악화 및 화기 사용 급증 원인…"주의 요구"

최근 제주지역에서 어선사고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조업에 나서는 어민들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25일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제주 해상에서 발생한 어선사고는 2016년 137건(제주해양경찰서 71건·서귀포해양경찰서 66건), 2017년 132건(제주해양경찰서 36건·서귀포해양경찰서 96건), 지난해 141건(제주해양경찰서 63건·서귀포해양경찰서 78건) 등 최근 3년간 410건에 달한다.

같은 기간 유형별로 살펴보면 410건 가운데 '충돌'이 143건(34.9%)으로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침수' 124건(30.2%), '좌초' 64건(15.6%), '전복' 46건(11.2%), '화재' 33건(8.0%)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올해 들어서도 이달에만 '대성호'와 '창진호'가 각각 '화재'와 '침수' 등으로 사고가 발생해 모두 4명이 숨지고 12명이 실종된 상태다.

특히 겨울철 어선사고의 경우 기상 악화와 선내 난방기구 등 화기 사용이 급증하면서 대형 인명피해로 이어지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겨울철 기상 악화에도 불구하고 무리한 조업이 사고 원인이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해경 관계자는 "동절기에는 기상이 안 좋은 경우가 많다"며 "기상상황을 수시로 파악하고 조업에 나서는 등 어선사고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양경익 기자

양경익 기자  yki@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경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가장 많이 본 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