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문화행정
제주민요, 훗카이도 겨울왕국의 별밤을 수놓다
우종희 기자
입력 2019-12-11 (수) 11:12:56 | 승인 2019-12-11 (수) 11:14:12 | 최종수정 2019-12-11 (수) 11:14:12

제주민요보존회 일본 와타나베 문학관홀에서 공연 예정

제주 민요가 일본 훗카이도의 아름다운 겨울밤 하늘에 울려퍼진다.

제주도는 제주민요보존회(회장 강문희)가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일본 삿포로시 소재 ‘와타나베 쥰이치 문확관’ 특설 무대에서 국가무형문화재 제주민요를 공연한다고 밝혔다.

일본 훗카이도는 2016년 제주와 국제우호도시를 맺은 이래, 국제 문호교류를 지속적으로 추진해왔다. 특히 지난해 탐라문화제에서 훗카이도 ‘에존뮤직’팀이 일본전통 현악기인 ‘샤미센’과 ‘북’연주를 선보이는 등 꾸준히 문화교류 활동을 이어왔다.

제주민요보존회는 이번 무대에서 중요무형문화재 제95호인 제주민요 ‘느영나영’을 비롯해 ‘오돌또기’ ‘영주십경’ 등 물허벅 연주와 그 선율을 통해 제주다움을 한껏 뽐낼 예정이다.

 

우종희 기자  haru0015@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