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연예 연예
공형진, 충격적인 루머에…직접 통화 공개 "여성들의 몸매 평가하는 음담패설?"공형진 루머
심민호 기자
입력 2020-01-16 (목) 16:42:28 | 승인 2020-01-16 (목) 16:42:54 | 최종수정 2020-01-16 (목) 16:43:39
공형진 루머 (사진: 유튜브)

공형진이 루머 속에 직접 입을 열었다.

지난 10일 배우 주진모는 개인 정보가 유출돼 지인과 나눈 사적인 대화 내용까지 모두 공개되는 치욕을 겪었다.

주진모는 이에 대해 사과의 말을 전했으나 "일부 내용은 악의적으로 조작됐으며 해커들에게 협박을 당해 고통의 나날을 보냈다"라는 입장을 밝혔고, 법적 조치를 취한 상황.

주진모가 이같은 루머를 겪게 되자 그의 지인으로 알려진 이들 공형진, 현빈 등도 구설수에 오르내리고 있다.

이에 공형진은 본인 이름을 언급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 직접 통화를 시도, "친한 후배들이 겪게 된 일은 마음이 아프지만 나는 연락 자주 하지 않게 된 지 꽤 됐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공형진이 이처럼 확실한 태도를 취한 것도 나무랄 수 없는 것이, 주진모 관련 루머가 어마어마한 상황이기 때문.

주진모 지인과 여성들을 상품화하는 대화는 물론 불법 촬영을 했다는 루머까지 퍼지고 있다.

한편 한국 사이버 성폭력 대응센터는 "주진모, 배우ㄱ씨가 여성들의 얼굴, 몸메 대해 품평하는 모습, 음담패설, 비동의 촬영물 등이 있다. 여성들은 더 이상 그런 일을 허락하지 않으며 강경대응할 것이다"라고 밝힌 바 있다. 

심민호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